investors
보도자료

보도자료

와이바이오로직스, 美 ASCO서 국내 첫 PD-1 항체 'YBL-006' 임상1상 결과 공개

등록날짜 : 2022.05.27작성자 : 관리자

조회수 : 58

와이바이오로직스는 면역항암제 'YBL-006'의 임상 1상 결과를 미국 임상종양학회(ASCO) 초록을 통해 공개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발표는 지난해 9월 유럽 최대 규모의 종양학회 ESMO에서 임상 1상 중간 결과를 발표한 지 약 8개월 만이다.

 

총 67명의 다양한 고형암 환자 중 52명에게서 효능을 평가해 객관적 반응률(ORR) 15.4%, 완전 반응(CR) 1건과 부분 반응 7건(PR)이 포함됐다. 12개월이 지난 후에도 완전 반응과 부분 반응을 보인 환자 2명에게서 지속적인 반응이 관찰됐으며, 응답 기간의 중앙값은 4.9주였다.


약동학 연구를 위한 환자군을 제외한 유효성 확인을 위한 특별 관심 대상 암종의 환자군에서는 ORR이 19.4%로 나타났다. 참여한 환자 중 바이오마커 분석이 가능했던 환자군은 32명이었으며, 바이오마커에 대해 양성반응을 보인 환자군의 ORR은 62.5%로 바이오마커가 확인되지 않은 환자의 ORR인 8.3%와 비교해 높은 것이 확인됐다.


YBL-006은 국내 첫 PD-1 항체 면역항암제다. PD-1은 1992년 기전이 발견된 후 2015년 머크(MSD)의 '키트루다'가 나오면서 항암치료의 패러다임을 전환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그러나 아직 세계적으로 품목 허가받은 제품은 10종에 불과하다.

 

와이바이오로직스 관계자는 “주요 국제 암 학회인 ASCO에서 국내 최초의 PD-1 타깃 면역항암제 후보물질의 임상 1상 결과를 공유할 수 있어 기쁘다”며 “남은 임상에서도 좋은 결과를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경제 이관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