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보도자료

와이바이오로직스, 바이로큐어와 '항암바이러스·면역항암제' 병용연구

등록일 : 2020.01.08

 

 
유행준 바이로큐어 대표이사(가운데 왼쪽)와 박영우 와이바이오로직스 대표이사(가운데 오른쪽). © 뉴스1


국내 바이오기업 바이로큐어는 와이바이오로직스와 7일 대전 와이바이오로직스 대회의실에서 병용요법 차세대 항암 치료제 개발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이 날 밝혔다.

협약에 따라 두 회사는 바이로큐어가 보유한 항암바이러스제와 와이바이오로직스의 면역관문억제제(면역항암제)에 대한 병용 치료법 공동 연구개발을 진행할 계획이다. 

 

이번 협력은 항암바이러스제의 암 특이적인 면역세포 생성 작용과 면역관문억제의 항암 면역세포 활성화 작용의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면서 이뤄졌다.

 

또한 와이바이오로직스가 보유한 여러 면역항암제 항체 유전자를 탑재한 새로운 형태의 항암 바이러스제(Armed virus) 개발도 추진할 예정이다.


유행준 바이로큐어 대표는 "항체 라이브러리와 면역관문억제제를 개발하고 있는 와이바이오로직스와 공동연구를 통해 차세대 항암 병용요법 치료제를 개발해 공동 이익을 일으키고, 더 선진화된 항암치료 전기를 마련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영우 와이바이오로직스 대표는 "면역관문억제제와 항암바이러스제 병용투여법이 우수한 항암치료 효능을 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협약식에는 유행준 바이로큐어 대표와 박영우 와이바이오로직스 대표를 비롯한 양사의 관계자가 참석했다.  

 

lys@news1.kr